> 게시판 > 뉴스
인천-토론토 직항 취항(2016년 6월)
관리자 2015.10.30 17751
Untitled Document
2016년 6월 인천-토론토 직항 취항

2016년 6월 18일부터 매일 출발
인천-밴쿠버 노선에 이어 꿈의 여객기로 불리는 B787 드림라이너로 운항

에어캐나다가 2016년 인천-토론토 직항 운항을 발표했습니다. 이번 결정은 보잉 787 드림라이너의 도입과 함께 국제선 노선확장의 일환이며 2016년 6월 18일부터 인천국제공항과 토론토 피어슨국제공항을 직항으로 매일 운항할 예정입니다.

에어캐나다 사장 벤자민 스미스(Benjamin Smith, President, Passenger Airlines at Air Canada)는 "에어캐나다의 메인 허브 공항인 토론토와 서울을 잇는 직항노선의 취항으로 아시아 마켓에서 에어캐나다의 영향력이 한층 확대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이 노선은 한국에서 캐나다 동부는 물론이고 미국 북동부, 남미로 가는 가장 빠른 길이 될 것입니다. 인천-밴쿠버 구간을 매일 보잉 787 드림라이너로 직항 운항해오던 에어캐나다가 인천-토론토 직항을 추가하면서2016년에는 한국-캐나다 간을 오가는 항공사 중 최대 편수인 주 14회 직항 서비스를 모두 보잉 787 드림라이너로 제공하게 됩니다."라고 밝혔습니다.

현재 인천-밴쿠버 노선을 운항하면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프리미엄 여객기 보잉787 드림라이너를 인천-토론토 노선에 추가 운행하는 것입니다. 에어캐나다가 주문한 37대의 보잉 787 드림라이너 가운데 2016년까지 21대가 인도되어 국제선에 투입될 예정입니다. 보다 많은 승객들이 최신 기종의 편안함과 업그레이드 된 에어캐나다의 서비스를 경험하시길 바랍니다.

에어캐나다 인천-토론토 취항기념특가. 단 2주간 한정판매
왕복총액기준 토론토 최저 108만원 부터, 뉴욕 최저 95만원 부터

에어캐나다는 인천-토론토 직항 취항을 기념해 얼리버드 특가를 선보입니다. 그 밖에도 토론토의 다양하고 편리한 경유편을 강조하기 위해 쿠바를 비롯한 캐리비안 목적지, 멕시코, 페루, 브라질 등 중남미 특가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예약 및 문의는 모든 여행사를 통해 가능합니다. 특가 판매기간은 1월 31일까지.

구간 편명 출발시간 도착시간 기종
토론토-인천 AC061 13:30 16:20+1 B787 드림라이너
인천-토론토 AC062 18:00 17:50 B787 드림라이너

* 상기 운항시간은 사전통보 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체크인 카운터 변경(10월 25일부터)
Aeroplan 서비스 중단 안내